천하제일 혁신가대회 + play 해봄 리뷰

낭만민네이션
2021-08-02
조회수 62

오랜만에 제주행 비행기에 올랐다

함께 고민하는 사람들 ‘해봄’ 식구들과 함께.


해봄은 ‘사회혁신’을 위한 협동조합이고

우리는 한국사회의 변화를 꿈꾼다


나는 아무래도 사회적인 변화가,

한 사람의 각각의 변화가 중요하다고 생각하기에


사회혁신도 역시 한 개인의 변화가 모여서

역사적 변곡점에서 절묘하게 구조와 만난다고 생각한다


이러한 고민을 쏟아놓고 함께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들이 바로 해봄 식구들이다


제주에서 해봄사람들과 함께

일명 ‘천하제일 혁신가대회’라는 소규모대회를 열었다





































천하제일 혁신가대회는 ‘삼달다방’에서 개최되었다. 엄청 큰 스크린과 함께 아늑한 공간에서 나오는 낭만적 에너지.







































시간이 남아서 제주도를 여행했다

오늘 우리는 김영갑 갤러리와 함께 용눈이 오름을 다녀왔다


세화 해변에서는 정말그림같은

바다와 하늘의 장관이 펼쳐졌다


김영갑 선생님의 작품속에서

흘러가는 것들을 사진으로 잡아놓은 흔적이 보였다


그전까지 용눈이오름에 대한 정보가 거의 없었기에

왜 이렇게 제주에, 오름에 집중하는지 알수 없었다


그런데 용눈이오름에 올라서고 나서야

비로소 김영갑 선생님이 제주에 안착한 이유를 알았다


우리에게 가장 가까이에서

존재하는 바람을 항상 느끼면서


제주에서 흘거가는 기억을 붙잡고 싶으신

한 사진 작가의 고뇌가 보이는 듯했다















































































지나가는 길에 잠깐 들린 카페, 카페 자체도 예술이 아닌가?





동네 사진작가가 찍어서 개인적으로 판매하고 있다는데, 하나하나 예술이다.







































































세화해변에서는 많은 생각이 들었다

일단 내가 좋아하는 하늘과 바다


그리고 인스타톤이 그대로 제현되는

투명함과 비췸까지, 아담한 구조까지 너무 만족스러웠다


한동안 바다에 빠져서 모든 것을 잊어버리고서는

새로운 생각도 미루어 두었다





세화해변의 아름다운 경치! 정말 지중해에 온듯했다.













































김형욱 사진작가가 운영하는 카페에 들려서 맛난 것들을 먹었다





사진작가 김형욱님께서 우리를 사람들이 잘 가지 않는 오름으로 안내해주셨다. 오프로드를 달리는 이맛!!











제주의 꽃들은 이렇게 아름답고 이쁜지!















































































본격적인 천하제일 혁신가대회 준비에 들어갔다.



일단은 프레지로 모든 작업을 준비하고 참가자들이 작성한 내용을 실시간 구글설문지로 받아서 기입하는 작업이 기다리고 있다.














디자인씽킹 방법에 의한 혁신의 주제와 그것을 실현하는 방법까지! 우리는 계속 고민하고 고민했다.



천하제일 혁신가대회 개막!! 10년후 한국사회의 변화를 기대하면서 정치, 지역, 교육, 청년을 중심으로 혁신안을 마련했다.




















내가 생각했던 방식은 사회혁신을 이루는 조직들이 자신들의 미시적인 운동이 거시적인 운동으로 연결되도록 만드는 프로그램이었다














대회가 끝난 뒤 삼달다방에서 준비해주신 삼겹살파티!!








0 0